사진=하니 인스타그램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그룹 EXID 출신 배우 하니(안희연)가 우아한 비주얼을 뽐냈다.

하니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말풍선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이보리색 니트를 입은 채 거울 앞에 앉아있는 하니의 모습이 담겼다. 앞머리를 내리고 단정히 머리를 하나로 묶은 하니의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 가운데, 날렵한 얼굴선과 성숙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하니는 최근 10세 연상의 정신의학과 의사 양재웅과 열애를 인정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