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 수다는 술로" 장영란♥한창, '단짠' 인생 함께하며 '우영우' 시청이 힐링 그 자체[TEN★]


"부부 수다는 술로" 장영란♥한창, '단짠' 인생 함께하며 '우영우' 시청이 힐링 그 자체[TEN★]
사진=한창 인스타그램
사진=한창 인스타그램
장영란·한창 부부가 금슬을 뽐냈다.

한창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생 친구 울이쁘니"라며 아내 장영란의 계정을 태그했다. 그는 "부부란 '우영우' 보면서도 할 이야기 하고 수다. 소주처럼 쓰고, 소주처럼 달고, 소주처럼 결국은 취해있는 게 부부"라고 글을 적었다. 또한 "#부부스타그램 #부부 수다는 술로 #부부처럼"이라고 해시태그를 달았다.

장영란·한창 부부는 드라마 '우영우'를 보면서 술 한 잔을 함께하고 있는 모습. '단짠' 인생을 함께하며 돈독하게 지내는 부부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방송인 장영란과 한의사 한창은 2009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