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분위기 넘사벽 반짝반짝..."아미가 최고야"[TEN★]


그룹 방탄소년단 진이 일상을 전했다.

진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미가 최고야. 헌트"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진이 검은색 티셔츠를 입고 목을 긁적이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진은 2일 오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영화 '헌트(HUNT)' VIP 시사회에 참석해 배우 정우성과 이정재 감독을 응원했다.

사진=방탄소년단 진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