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선 /사진=박하선 인스타그램
박하선 /사진=박하선 인스타그램


배우 박하선이 폴란드에서 근황을 전했다.

박하선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긴 밤 9시 넘어 해가 지고 새벽 4시면 해가 떠요! #백야"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오늘은 늦게 촬영 시작해서 새벽까지 하는데 아침 6시에 또 눈이 떠짐. 더 자. 더 자!"라고 덧붙였다.
박하선 /사진=박하선 인스타그램
박하선 /사진=박하선 인스타그램
박하선은 "라디오 하면서 아침형 인간이 되었는데 폴란드 와서는 새벽형 인간이 됨"이라고 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하선은 민낯으로 청순하면서도 청초한 매력을 자랑 중이다. 햇살과 어우러진 그의 모습이 돋보인다.

한편 박하선은 2017년 배우 류수영과 결혼,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그는 현재 영화 촬영을 위해 폴란드에서 체류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