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손석구 인스타그램
/사진=손석구 인스타그램


배우 손석구가 자신이 연출한 단편 영화 '재방송'과 관련해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생겼다고 밝혔다.

손석구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작년에 왓챠 옴니버스 프로젝트 <언프레임드>에서 '재방송'이라는 단편 영화를 연출했습니다. 개인적으로 너무 신나는 경험이었기 때문에 언젠가는 영화를 봐주신 소중한 분들과 그 과정을 꼭 나누고 싶었는데 이번에 기회가 생겼네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사진=손석구 인스타그램
/사진=손석구 인스타그램
이어 "열연을 해주신 임성재, 오민애 배우 두 분과 7월 28일 목요일 밤 10시, 왓챠 유튜브 채널에서 라이브로 한 시간 정도 수다 떨 예정이니까 많이 놀러 와주셔요"라고 덧붙였다.

손석구는 "그리고 지금이라도 '재방송' 보시고 (시간 순삭) 저희와 함께 하고 싶다면 왓챠 <언프레임드>로 오시면 됩니다"고 했다.
/사진=손석구 인스타그램
/사진=손석구 인스타그램
또한 "영화 관련 질문 있으신 분들은 게시물에 댓글 남겨주세요. 그중 당첨되신 분들께 저희 싸인 들어간 머그컵/폴라로이드 선물로 드린대요. 그럼 28일 씨유~!"라고 전했다.

한편 손석구는 지난해 왓챠를 통해 공개된 옴니버스 프로젝트 '언프레임드'에서 단편 영화 '재방송'을 연출했다. 그는 지난 5월 개봉한 영화 '범죄도시2'와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에 출연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