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김지혜가 건강 상태에 대해 알렸다.

22일 김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담낭 제거 수술하고 딱 1년 됐어요"라며 "식탐도 많고 야식에 술에 먹는 걸 좋아했는데 요즘 저는 나이도 나이고 담낭도 없고 소화력이 급격히 떨어졌어요. 원래 있던 변비에 급똥이 뒤 섞여 하루하루 살아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쓸개빠진녀가 이렇게 삶의 큰 변화를 줄 줄이야. 전 관심도 없던 효소를 먹기 시작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지혜와 박준형은 지난 2005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으며 JTBC '1호가 될 순 없어'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들 가족은 반포에 위치한 90평 대 아파트에 거주 하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