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람 / 사진=텐아시아DB
김가람 / 사진=텐아시아DB


김가람이 르세라핌을 떠난다.

쏘스뮤직은 20일 입장문을 통해 "당사는 김가람과의 전속계약 해지를 결정했다"고 알렸다.

이어 "김가람 관련 논란으로 팬 여러분을 비롯한 많은 분들께 불편을 끼친 데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김가람 탈퇴 배경을 전했다.

또한 "향후 르세라핌은 5인 체제로 활동할 예정"이라며 "당사는 르세라핌이 아티스트로서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며 마무리했다.

한편, 김가람은 중학교 시절 학교 폭력 논란에 휘말려 구설에 오른 바 있다. 이에 데뷔 앨범 '피어리스' 당시 활동을 중단했다.

이하 쏘스뮤직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하이브/쏘스뮤직입니다.

르세라핌(LE SSERAFIM) 멤버 김가람의 거취 및 르세라핌의 향후 활동 계획에 대해 말씀드립니다.

당사는 김가람과의 전속계약 해지를 결정했습니다.

김가람 관련 논란으로 팬 여러분을 비롯한 많은 분들께 불편을 끼친 데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향후 르세라핌은 5인 체제로 활동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르세라핌이 아티스트로서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