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갈비 앞에 무너진 라푼젤...인형 같은 미모[TEN★]


선미, 갈비 앞에 무너진 라푼젤...인형 같은 미모[TEN★]
가수 선미가 일상을 전했다.

선미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Galbijib daegiseok"(갈비집 대기석)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선미는 하늘하늘한 오렌지빛 머리와 함께 톡 하면 부러질듯한 가느다란 다리를 통해 인형같은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한편 선미는 최근 새 디지털 싱글 '열이 올라요'를 발매했다.

사진=선미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