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먹기 아깝다"…'만삭' 홍현희, ♥제이쓴이 차린 단출한 밥상…진수성찬 아니라도 '행복' [TEN★]


"혼자 먹기 아깝다"…'만삭' 홍현희, ♥제이쓴이 차린 단출한 밥상…진수성찬 아니라도 '행복' [TEN★]
"혼자 먹기 아깝다"…'만삭' 홍현희, ♥제이쓴이 차린 단출한 밥상…진수성찬 아니라도 '행복' [TEN★]
"혼자 먹기 아깝다"…'만삭' 홍현희, ♥제이쓴이 차린 단출한 밥상…진수성찬 아니라도 '행복' [TEN★]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홍현희가 제이쓴이 자신을 위해 차려준 음식에 감탄했다.

홍현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 혼자 먹기 아깝다. 너무 맛있어. 간 딱 맞추는 남자. 비오는 날엔 볶음밥+계란국. 너무 맛있잖아 이쓰나. 댄스동아리 다녀온 딸 한테 저녁으로 볶음밥 해주는 아빠너낌"이라고 글을 올렸다. 제이쓴은 임신한 홍현희를 위해 간단한 밥상을 차려줬다. 하트 모양으로 케첩을 뿌린 볶음밥과 계란국. 음식을 먹은 홍현희는 "육수를 냈다고? 황태 넣었어? 왜 이렇게 시원해? 계란만 넣었는데. 간 너무 딱이야"라며 감탄한다. 제이쓴이 "진짜로? 거짓말하지 말고"라고 묻자 홍현희는 "진짜 맛있어"라고 말한다. 돈독한 부부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개그우먼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은 2018년 결혼했다. 홍현희는 현재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