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근♥' 박지연, "스테로이드 부작용+골다공증…숨기려고만 했는데" 고백[TEN★]


'이수근♥' 박지연, "스테로이드 부작용+골다공증…숨기려고만 했는데" 고백[TEN★]
사진=박지연 인스타그램
사진=박지연 인스타그램
이수근 아내 박지연이 기구필라테스에 도전했다.

박지연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운동 중인 모습을 공개했다. 그는 "요가는 한두 번 해본 적 있는데 기구필라테스는 처음이에요. 스테로이드 부작용과 바르지 못한 자세로 올라온 승모근과 거북목을 고칠 생각은 못하고 숨기려고만 했었는데 드디어 고쳐보려해요!"라고 글을 적었다. 이어 "요즘 들어 어른들 말씀 틀린 게 하나 없다는걸 느껴요~ 나이 먹으면 근육 없어지고 (심지어 이 나이에 골다공증이에요) 나잇살 먹는다는 게 뭔지 부쩍 느끼는 요즘이랍니당! 저는 힙으뜸 유투브 보고 아침, 저녁 스트레칭까지 챙기는 제 인생 중 제일 부지런한 운동 시간을 가지고 있어요. 우리 더 후회하기 전에 건강 챙기자구요"라고 전했다.

필라테스센터를 찾은 박지연은 레깅스 패션으로 운동을 하고 있다. 군살 없는 라인과 애플힙이 감탄을 자아낸다. 운동으로 건강을 챙기는 부지런한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개그맨 이수근은 12살 연하의 박지연과 2008년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박지연은 신장 이식 수술 후 투석 치료를 받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