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각"…'임성빈♥' 신다은, 100일도 안 된 아들에 제대로 빠져버린 육아맘 [TEN★]


"심각"…'임성빈♥' 신다은, 100일도 안 된 아들에 제대로 빠져버린 육아맘 [TEN★]
"심각"…'임성빈♥' 신다은, 100일도 안 된 아들에 제대로 빠져버린 육아맘 [TEN★]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신다은이 '아들 바보 엄마'의 면모를 드러냈다.

신다은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나. 아니 홀리. 진짜 심각하게 핸드폰에 홀리 사진밖에 없어요- 하루가 너무 길고 너무 빨라요. #신난다은육아"라고 글을 올렸다. 신다은은 휴대폰 앨범에 가득한 아들 사진도 함께 게시했다. 엄마 신다은과 아빠 임성빈을 모두 닮은 아이의 똘망똘망한 눈빛과 오똑한 콧날은 감탄을 자아낸다.

홍현희는 "짧고 빠른 게 아니라 길고 빨라요? 음.. 머징"라고 댓글을 남겨 웃음을 안겼다. 전혜빈은 "태어날 때부터 완성된 얼굴"이라며 훤칠한 비주얼에 감탄했다.

신다은은 인테리어 디자이너 임성빈과 2016년 결혼했으며, 지난 4월 아들을 낳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