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씨엘 인스타그램
사진= 씨엘 인스타그램


사진= 씨엘 인스타그램
사진= 씨엘 인스타그램
가수 씨엘이 카리스마 넘치는 비주얼을 뽐냈다.

씨엘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A Very Cherry Day in Paris"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특이한 가슴 장식이 달린 의상을 입은 씨엘의 모습이 담겨있다. 씨엘은 선글라스와 귀걸이를 착용한 채 자신감 넘치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볼륨감 넘치는 몸매를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씨엘은 2009년 투애니원으로 데뷔했다. 씨엘은 산다라박, 박봄, 공민지와 함께 코첼라에서 완전체 무대를 선보였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