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사랑 인스타그램
사진=김사랑 인스타그램


배우 김사랑이 청순 미모를 과시했다.

최근 김사랑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사랑은 야구모자를 눌러 쓴 채 민낯 비주얼을 뽐냈다. 그는 45세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점점 어려지는 미모를 보여줘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김사랑은 지난해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드라마 '복수해라'의 강해라 역으로 시청자와 만났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