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조현영 인스타그램
사진=조현영 인스타그램


그룹 레인보우 출신 가수 조현영이 제작진에게 받은 선물을 인증했다.

조현영은 지난 4일 인스타그램에 "#나대지마심장아 제작진분들 센스 최고.. 감동감동"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조현영은 리본을 두르고 매력을 뽐내고 있다. 리본에는 '현영이 왜 맨날 같은 티 입어요? 프리티 큐티'라는 애정 가득한 문구가 새겨져 있다.
사진=조현영 인스타그램
사진=조현영 인스타그램
앞서 조현영은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절친인 딘딘과 함께 출연해 "술 마시고 일이 생길 뻔했다"며 "제가 맨정신이라서 일이 생기지 않았다"고 폭로했다.

조현영은 "집이 같은 방향이라서 택시를 같이 타고 간 적이 있는데 딘딘이 좀 취했었다"며 "그러더니 나보고 '너 오늘 좀 예뻐 보인다'라고 하더라"고 했다.

이에 딘딘은 "뉘앙스 차이"라며 "그냥 '너 좀 예쁘다', '오늘 달라 보인다'라는 말이었는데 조현영이 기분 나빠 하면서 뺌을 때리더라"는 일화를 전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