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배우 송혜교가 파리에서 우월한 비주얼을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송혜교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파란색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시아 지역 브랜드 앰배서더로 활동 중인 C사 브랜드 행사에 참석한 송혜교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사진=송혜교 인스타그램
그는 민소매 블랙드레스에 화려한 고가의 악세사리를 착용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파리에서 진행된 행사에서 송혜교는 시크한 표정과 해맑은 웃음 등 다양한 표정으로 명품 존재감을 자랑했다.

송혜교는 김은숙 작가의 신작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글로리’에 출연한다. '더 글로리'는 건축가를 꿈꾸던 여주인공이 고등학교 시절 잔인한 학교 폭력으로 자퇴한 후 가해자 아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할 때까지 기다렸다가, 그 아이 담임 교사로 부임해 벌이는 철저하고 슬픈 복수극.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