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지아 인스타그램
사진=이지아 인스타그램


배우 이지아가 포르투갈에서 여신 미모를 뽐냈다.

이지아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포르투칼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검은색 민소매 롱원피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이지아의 모습이 담겼다.

작은 얼굴과 뚜렷한 이목구비, 남다른 기럭지까지 여신 같은 비주얼이 감탄을 자아낸다.

이지아는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리즈를 함께한 주동민 PD의 단편영화 데뷔작인 '잇츠 올라잇(It's Alright)'(가제)에 출연할 예정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