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득남' 신다은, 어느새 '아기'가 둘인 "애개맘"…양팔에 하나씩 안고 "사랑한다" [TEN★]


'4월 득남' 신다은, 어느새 '아기'가 둘인 "애개맘"…양팔에 하나씩 안고 "사랑한다" [TEN★]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배우 신다은이 육아 중인 근황을 전했다.

신다은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집 아기들. 내가 늬들 이만큼 사랑한다아- 우리 오늘도 사이좋게 화이팅하자 (홀리는 오늘 뭐가 다 시름) #애개맘 #신난다은육아"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신다은은 양팔로 아들과 반려견을 안고 환하게 미소 짓고 있다. 사랑하는 아들과 반려견의 모습에 행복해하고 있다.

신다은은 인테리어 디자이너 임성빈과 2016년 결혼했으며, 지난 4월 아들을 낳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