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퍼♥' 성유리, 외출에 신난 '쌍둥이딸맘'…우아→깨발랄 바뀌는 건 순식간 "깡총깡총" [TEN★]


'골퍼♥' 성유리, 외출에 신난 '쌍둥이딸맘'…우아→깨발랄 바뀌는 건 순식간 "깡총깡총" [TEN★]
'골퍼♥' 성유리, 외출에 신난 '쌍둥이딸맘'…우아→깨발랄 바뀌는 건 순식간 "깡총깡총" [TEN★]
'골퍼♥' 성유리, 외출에 신난 '쌍둥이딸맘'…우아→깨발랄 바뀌는 건 순식간 "깡총깡총" [TEN★]
'골퍼♥' 성유리, 외출에 신난 '쌍둥이딸맘'…우아→깨발랄 바뀌는 건 순식간 "깡총깡총" [TEN★]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배우 성유리가 해맑은 매력을 뽐냈다.

성유리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날이 좋아서 깡총깡총"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성유리는 꽃으로 장식된 테이블에 앉아 간단한 식사를 즐기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야외에서 시원한 날씨를 만끽하며 즐거워하고 있다. 해맑과 화사한 성유리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성유리는 2017년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했으며, 지난 1월 쌍둥이 딸을 출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