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쓴 /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제이쓴 /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이 근황을 전했다.

제이쓴은 지난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원래 짱 멋진 반팔+자켓이었는데 일하는 곳 컬러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셔츠. 오랜만에 멀쩡한 사진 하나 올려야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청청패션의 제이쓴이 어딘가를 응시한 채 포즈를 취한 모습이 담겨있다. 아내 홍현희는 해당 게시글을 보고 "길다 길어 내 사랑"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한편, 제이쓴은 2018년 코미디언 홍현희와 결혼, 최근 이들 부부의 임신 소식이 전해졌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