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라 /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양미라 /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배우 양미라가 근황을 전했다.

양미라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이사진도 벌써 한달전이네요 서호랑 제주도 갔을때도 여기저기에 너무 잘 입었어요 매직팬츠랑도 입고 수영장에서도 입고 오버핏이라 수영장에서 커버업으로 입어도 스타일리쉬해보여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검은색 수영복을 입고, D라인을 뽐내고 있는 양미라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양미라는 2018년 2세 연상 사업가와 결혼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이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