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민정 인스타그램
/사진=김민정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민정이 젖몸살을 앓고 있다고 밝혔다.

김민정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기 밤낮 바뀌었다고 하니 다들 100일의 기적을 믿으라고 응원해주셨는데 다행히 밤잠을 자기 시작했고요. 수유 텀도 잡히고 있어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그런데 이번엔 젖몸살의 습격을 받았어요. 오 마이 젖 #내가슴돌덩이 모유 수유를 한바탕 끝내고 웃어봅니다. 아하하하 #웃는자가일류"라고 덧붙였다.

김민정은 "언니 품을 뺏겨버린 룽지는 착하게도 옆에 가만히 엎드려 자기 차례를 기다립니다. 아기를 질투하진 않지만 바닥에 아기 물건 떨어뜨리면 잽싸게 물고 가 씹어요 #바닥물건다내꺼 #손수건도둑 룽지야 아기 재워놓고 안아줄게~! #애개육아 #난행복하다 #행복하다 #아이 #행복해"라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민정은 딸을 품에 안고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 그는 KBS 아나운서 입사 동기인 조충현과 2016년 결혼, 지난달 딸을 출산했다. 김민정과 조충현은 2019년 동반 퇴사해 현재 프리랜서로 활동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