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안태환 /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하니 안태환 /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그룹 EXID 출신 배우 하니(안희연)가 동생 안태환과 우애를 자랑했다.

하니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트를 만들고 싶었으면 말을 하지 자식 아유 이뻐 어화둥둥 내시끼 내동생 체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브이와 하트 포즈를 하는 등 보기좋은 남매의 모습을 한 하니와 안태환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하니는 지난해 종영한 'IDOL [아이돌: The Coup]'에 출연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