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율희 인스타그램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의 아내 율희가 럭셔리 자택을 공개했다.

율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가들 저녁 준비하는데 아린이 너무 귀엽게 티비 보고 있다ㅋㅋㅋㅋㅋ 오늘 주방 뷰 너무 좋은걸..?"이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넓은 거실에서 TV를 보고 있는 아이들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이들이 사는 곳은 매입 당시 12억 5천만 원이었으나 현재 33억에 이르며 5년 만에 20억 가까이 시세차익을 얻은 것으로 전해져 더욱 눈길을 끈다.

율희는 2018년 최민환과 결혼, 슬하에 아들 재율 군과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