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막의 은빛 오아시스 방탄소년단 진, 환상적 보컬과 비주얼로 빛난 '프루프 라이브'


방탄소년단(BTS) 진이 사막의 오아시스처럼 시원하고 청량한 보컬과 환상적인 매력을 뽐냈다.


6월 13일 데뷔 9주년을 맞은 방탄소년단은 유튜브 채널‘BANGTANTV’(방탄 티비)를 통해 영상 콘텐츠 'Proof Live'(프루프 라이브)를 공개했다.


실시간 라이브로 스트리밍 된 영상 속에서 방탄소년단은 10일 공개한 '앤솔로지'(Anthology) 앨범 'Proof'첫 무대를 선보이며 앨범을 소개해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라이브 밴드 연주에 맞춰 'Proof'(프루프)의 첫 번째 CD 1번 트랙에 담긴 미발매곡 'Born Singer'(본 싱어)를 시작으로 타이틀곡인 'Yet To Come'(옛 투 컴), 팬들을 위해 바치는 'For Youth'(포 유스)까지 총 세 곡을 부르며 팬들을 설레게 했다.
사막의 은빛 오아시스 방탄소년단 진, 환상적 보컬과 비주얼로 빛난 '프루프 라이브'
캘리포니아의 푸른 하늘 아래 광활한 사막을 배경으로 첫 곡 'Born Singer'가 시작됐다.


감정 전달력이 뛰어난 보컬 킹(Vocal King) 진은 데뷔 초 활동 당시 느껴왔던 수많은 감정을 담담히 노래에 담아 깊은 울림을 안겼다.


진은 이어서 'Yet To Come'무대에서 가볍게 리듬을 타며 감미로운 실버 보이스와 매력적인 중저음, 폭발적 고음까지 섬세하고 완벽한 보컬로 팬들의 귀를 녹여버렸다.


비주얼 킹(Visual king) 진은 푸른 의상에 부드러운 장발 헤어스타일, 선글라스로 패션 센스를 뽐내며 환한 햇살 아래 눈부신 잘생김과 고유한 아름다움으로 팬들을 매료시켰다.
사막의 은빛 오아시스 방탄소년단 진, 환상적 보컬과 비주얼로 빛난 '프루프 라이브'
멤버들이 지난 시간 중 최고의 순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때 진은 "딱 하나만 뽑으라고 했지만, 제가 뽑은 최고의 순간은 매 순간순간이 정말 최고의 순간이지 않았나 생각합니다"라는 재치있고 진솔한 대답으로 뭉클함을 자아냈다.


월드클래스 가수가 되기까지 쉼 없이 열정적으로 달려온 방탄소년단 멤버 진의 노력과 수고에 팬들은 진심 어린 애정과 응원을 보냈다.


진은 'Proof' 앨범을 내게 된 이유에 대해 "데뷔 10년 차가 된 시점에 냈던 앨범들을 정리하고 가자는 느낌과 좋은 곡들을 한 번씩 들어 주시면 좋겠다 하는 마음이 있다"라고 밝혔다.


마지막 곡인 전 세계 팬들을 위한 'For Youth'에서 진은 맑고 청량한 크리스탈 보이스로 한음 한음 정성스럽고 감성적인 목소리로 퍼펙트 한 라이브 보컬을 선보이며 진한 감동과 여운을 남겼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