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야네, 이지훈 인스타그램
사진=아야네, 이지훈 인스타그램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이지훈이 일본인 아내 아야네와 일본에서 두 번째 결혼식을 올렸다.

이지훈은 지난 11일 인스타그램에 "지금 이대로 평생을 부탁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북해도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지훈과 아야네는 화려한 수트와 드레스로 멋을 낸 모습. 작은 식당을 빌려 혼인서약서를 읽고 있는 부부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사진=아야네, 이지훈 인스타그램
사진=아야네, 이지훈 인스타그램
같은 날 아야네도 작은 벽난로 앞에서 캔맥주를 부딪히는 사진을 게재하며 "북해도 감성"이라며 두 번째 결혼을 자축했다.

한편 이지훈은 14세 연하 일본인 아야네와 지난해 11월 결혼했다. 코로나로 인해 일본 가족을 만나지 못하다 최근 아야네의 가족을 만났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