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돈스파크 인스타그램
/사진=돈스파크 인스타그램


가수 겸 작곡가 돈스파이크가 6세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식을 올린 가운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사진=돈스파크 인스타그램
/사진=돈스파크 인스타그램
돈스파이크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흔쾌히 주례를 맡아주신 살아있는 전설 이덕화형님 사회를 맡아주신 강다솜 아나운서, 윤정수 형님, 묻기도 전에 흔쾌히 나서주신 최고의 보컬리스트 김조한, 김범수, 멜로망스 분들"이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무엇보다도 오늘 이 자리에 서 있기까지 저희를 낳아 사랑으로 키워주신 양가 부모님들과 일가친지 여러분 그리고 먼 길을 마다하지 않고 귀한 시간을 내시어 자리를 빛내어주신 하객 한분 한분 마음속 깊이 머리 숙여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저희 부부 앞으로 누구보다 열심히 사랑으로 함께 살아가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사진=돈스파크 인스타그램
/사진=돈스파크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돈스파이크는 주례를 맡은 이덕화와 신부 그리고 결혼식에 참석한 하객과 함께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앞서 돈스파이크는 6살 연하 신부를 깜짝 공개해 화제를 모으기도.

한편 돈스파이크는 5일 서울 모처에서 6살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