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제이쓴' 때문에 창피했음"…이태원 데이트 즐기는 부부 [TEN★]


코미디언 홍현희가 남편 제이쓴과 이태원 데이트를 즐겼다.

홍현희는 4일 자신의 SNS에 “이쓰니가 사진 찍어준다고 자꾸 가운데에 서보라고 해서 약간 창피했음. 그래도 이태원 구석구석 구경시켜줌. 재밌다 재밌어, 신이 난다. 여행 온 거 같아”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태원 한복판에 서서 포즈를 취하는 홍현희의 모습이 담겼다. 편한 차임으로 데이트하는 부부의 모습이 미소를 자아낸다.

한편, 2018년 4살 연하의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결혼한 홍현희는 지난 1월 결혼 4년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렸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