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예린 인스타그램
사진=예린 인스타그램


여자친구 출신 예린이 요정같은 미모를 발산했다.

최근 예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예린은 파란색 오프숄더 원피스를 입은 모습이다. 예린의 작은 얼굴과 CG급 비율에 보는 이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한편 예린은 18일 솔로로 돌아왔다. ‘아리아(ARIA)’는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시작하는 도전적인 의미를 품고 있는 앨범으로, 앨범명과 동명의 타이틀곡 ‘아리아(ARIA)’는 시원한 리듬 그리고 다양한 신스 사운드의 드랍(Drop) 파트와 청량한 예린 씨의 보컬이 인상적인 댄스곡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