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무사♥' 이지혜, 심장병 잊게 하는 딸의 화보 촬영 실력 "부럽지가 않어" [TEN★]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가수 이지혜가 딸의 촬영 실력에 감탄했다.

이지혜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럽지가 않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이지혜는 첫째 딸 태리 양과 함께 촬영 중인 모습. 태리 양은 마치 전문 모델인듯 다양한 표정과 포즈로 능숙하고 의젓하게 촬영을 해내고 있다. 이지혜는 그런 딸의 모습에 뿌듯한 듯하다.

장영란은 "태리팬. 너무 귀여워", 김소영은 "어머 태리 완전 모델 체질", 이현이는 "어머머머머 태리! 너무 잘한다!, 박신혜는 "아이 이뽀라"라고 감탄의 댓글을 남겼다.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과 결혼해 슬하에 2018년생 딸 태리 양, 2021년생 딸 엘리 양을 두고 있다. 이지혜는 심부정맥혈전증 진단을 받고 건강을 위해 MBC 라디오 '오후의 발견'을 하차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