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그룹 클라씨가 식단 조절 및 성장기로 분유를 먹는 광경을 선보였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방과 후 설렘'으로 데뷔한 걸그룹 클라씨와 이들의 소속사 대표인 다이아 출신 조이현이 나왔다.

이날 원지민은 데뷔가 확정된 뒤 떠들썩했다면서 "제가 슈퍼스타가 된 줄 알았다.아무래도 지방에서 살다가 서울로 온 거 였다.전학 소식을 들었던 것 같다.저를 보려고 학교 계단에 줄을 서고 복도가 마비가 됐다"고 밝혔다.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매니저로는 파이브돌스, 다이아 출신 조이현이 등장했다. 배우 생활도 했던 조이현의 등장에 김호영은 "예전 드라마에서 내 아내 역할로 나왔다"고 반가워했다.

조이현은 "제가 워낙 섬세하고 꼼꼼하고 추진력이 좋다. 그래서 프로듀서 일을 하면 좋겠다고 혼자 생각을 했는데, 회사에서 기회를 줘 클라씨까지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클라씨로 시작해 클라씨로 끝나는 하루를 보내고 있다. 제 한을 다 풀고 있는 것 같다. 아이돌 할 때 1위를 하거나 잘 된 적이 없어서 이 친구들은 정말 잘 됐으면 하는 마음에 열정적으로 이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데뷔를 앞두고 연습을 하던 클라씨 멤버들은 쉬기 위해 모였다.이때 박보은이 뭔가를 꺼냈고 멤버들이 "너 또 분유 가지고 왔어?"라고 말했다. 영상을 보던 참견인들이 깜짝 놀라자 원지민은 "멤버들 중에 성장기 친구들이 많지 않나. 분유를 먹으면 키가 큰다고 하더라"라고 설명했다.

박보은은 생수병에 분유를 타서 먹었고 선유의 부탁해 분유 먹방을 펼쳤다. 멤버들은 "박보은 귀여워. 아기 같아"라며 귀여워했다.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이어 클라씨는 과자를 몰래 먹었고 가사지를 들고 과자를 숨겼다. 조이현이 걸어오는 소리가 들리자 멤버들은 과자를 숨겼다.

조이현은 이미 위에서 연습실 CCTV로 상황을 지켜보고 있었다. 조이현이 걸그룹 시절 해봤던 일. 조이현은 "단 게 당길 때다. 먹으면 안된다. 식단 외에는. 내가 해봤는데 요요가 심하게 온다. 예쁘게 나오면 어쩔 수 없지 않나. 열심히 다이어트하고 치팅데이를 갖자"며 경험에서 우러난 조언을 해줬다.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조이현은 집에서 직접 만든 그릭 요거트와 건강식 삼각김밥을 꺼냈다. 멤버들은 맛있게 먹고 조이현의 코치 아래 데뷔곡 무대를 검사받았다.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종합] '평균 나이 16세' 클라씨, 분유 먹방에 '깜짝'…조이현 "한 풀고 있다" ('전참시')
'방과 후 설렘' 담임이었던 아이키가 깜짝 방문했고 클라씨 멤버들은 감동의 포옹을 이어갔다. 아이키와 조이현은 매의 눈으로 클라씨의 무대를 검사했다. 아이키는 "너무 잘한다"며 칭찬을 쏟아냈다. 아이키는 "항상 처음처럼 하라"고 조언했고 클라씨의 데뷔에 커피차를 보내주기도 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