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누♥' 임사라, 화장하니 봐줄만하네…자체 인증 미모 '러블리' [TEN★]


사진=임사라 인스타그램
사진=임사라 인스타그램
지누 아내 임사라 변호사가 청초미를 뽐냈다.

임사라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장하면 아직 봐줄만하다잉"이라는 글과 함께 셀카를 올렸다. 주황색 원피스를 입은 임사라는 또렷한 이목구비와 사랑스러운 분위기는 눈길을 끈다.

지누션 지누와 임사라 변호사는 지난해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