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영상통화'로 녹인 팬심...별박눈 눈맞춤X찹쌀떡 말랑 볼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영상통화'를 건네며 전세계 팬심을 녹였다.

최근 '인더섬'(BTS Island: In the SEOM) 공식 유튜브와 SNS 계정에서는 '#정국 선배가 ARMY(아미)에게 건네는 인사' 라는 글과 함께 방탄소년단 정국의 인더섬 사전 예약 홍보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는 섬에서 온 영상 통화라는 콘셉트로 정국이 경쾌한 휴대 전화 벨소리와 함께 등장했다.

이어서 정국은 "오~! 이제 진짜 같이 시작하는 거죠?" 라며 유쾌한 분위기와 한껏 들뜬 목소리로 게임 참여를 독려해 눈길을 몰입시켰다.
방탄소년단 정국 '영상통화'로 녹인 팬심...별박눈 눈맞춤X찹쌀떡 말랑 볼
이와 함께 정국은 나긋나긋한 목소리로 "많이 기다렸습니다. 잘 부탁해요" 라고 자신 또한 부푼 기대감을 드러내 보는 이들의 궁금증과 호기심을 배가 시키며 '인더섬' 홍보 대사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정국은 마치 별이 박힌 듯 초롱 초롱 반짝이는 눈맞춤과 멍뭉미 넘치는 미소로 여심도 홀렸다.

또 정국은 찹쌀떡 같은 말랑한 볼과 말할 때마다 입술 아래 앙증맞게 돋보이는 '초코칩'(점) 등으로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가득 발산했다.

정국은 소년 같은 최강 동안 미모부터 잘생쁨한 이목구비, 눈부신 꿀 피부를 자랑하며 싱그러운 미소년 비주얼도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