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사유리 인스타그램
사진= 사유리 인스타그램


방송인 사유리가 아들 젠과의 근황을 전했다.

사유리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젠을 목욕시킨 후에 젠이 나에게 다가와서 내 손에 뭔가 놓고 갔다"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순간 그게 뭔지 몰랐는데 자세히 봤더니 젠 똥이었다. 젠에 받은 어버이날 첫 선물이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본 팬들은 "특별한 선물이네요", "아이고. 크크 평생 못 잊을 선물 받으셨네요"라고 댓글을 달았다.

한편 사유리는 지난 2020년 11월 4일 일본에서 서양인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아들을 출산해 화제를 모았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