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 / 사진=나무엑터스 SNS
서현 / 사진=나무엑터스 SNS


그룹 소녀시대 서현이 근황을 전했다.

서현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최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서현 배우의 제58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신인상 노미네이트를 축하합니다"고 전했다.

이어 "서현 배우는 왜 한 명일까요..솔직히 이 비주얼과 매력은 1인 1서현 보급 필요"라고 언급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하얀색 드레스를 입은 서현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서현의 은은한 미소와 뚜렷한 이목구비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서현은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에 출연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