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키스 훈, 황지선.
사진=유키스 훈, 황지선.


유키스 훈이 자필 편지로 결혼 소식을 알렸다.

6일 오후 훈 소속사 탱고뮤직 측은 “과거 작품에서 만난 훈과 황지선 두 사람이 오랜 연애 끝에 평생을 약속하게 됐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오는 5월 29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가까운 지인분들만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소속사 측은 “소중한 결정과 함께 인생의 특별한 시작을 함께 하게 된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격려와 축복 부탁드린다”며 훈의 자필편지를 공개했다.

훈은 “팬 여러분께 직접 전하고 싶은 소식이 있어 이렇게 용기 내어 글을 쓰게 됐다. 어떻게 전해야 할지, 오랫동안 고심한 끝에 떨리는 마음이지만 한자 한자 써내려가 보겠다”며 “이 소식을 전함으로써 무엇보다 저를 그 누구보다 아껴주신 팬분들께서 혹여나 서운한 마음이 드시지 않을까 걱정되기도 한다”며 교제 중인 여자친구가 황지선임을 알렸다.

그는 황지선과 결혼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나의 일을 존중해 주고, 우리 가족을 위해주고, 나를 응원해 주시고 사랑해 주시는 팬분들을 너무나도 소중히 생각해주는 그분과 평생을 함께하고 싶다는 결심이 생겼다”고 설명했다.

훈은 “새로운 출발을 앞두고 있지만, 유키스 훈으로서 멈칫한다거나 포기하지 않을것임을 약속드리고 지금까지 받아온 사랑과 응원에 더욱더 보답해 나아가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이 편지를 빌어 나의 결정을 응원해 주고 그 누구보다 행복을 기원해 준 우리 유키스 멤버들과 탱고뮤직 식구들에게도 다시 한번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황지선은 걸그룹 걸스데이 원년멤버로, 탈퇴 후 뉴에프오로 합류했지만 여기서도 탈퇴, 2018년 4인조 걸그룹 샤플라로 세 번째 데뷔를 했다. 2020년에는 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에 출연했다.
[공식] 유키스 훈, 걸스데이 출신 ♥황지선과 5월 29일 결혼 (전문)
이하 유키스 훈 자필편지 전문안녕하세요. 유키스 훈입니다.

제가 팬 여러분께 직접 전하고 싶은 소식이 있어 이렇게 용기 내어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어떻게 전해야 할지, 오랫동안 고심한 끝에 떨리는 마음이지만 한자 한자 써내려가 보겠습니다.

이 소식을 전함으로써 무엇보다 저를 그 누구보다 아껴주신 팬분들께서 혹여나 서운한 마음이 드시지 않을까 걱정되기도 합니다. 저라는 사람이 이 자리에 있기까지 팬분들의 사랑과 응원이 가장 큰 이유였기에 더욱 조심스러운 마음입니다.

그렇지만 팬분들께 인생에 있어 중요한 결정을 전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했고, 갑작스러운 소식에 많이 놀라셨겠지만 고민하고 또 고심한 끝에 결정한 길이기에 축복해 주시고 응원해 주실 거라 믿고, 이렇게 용기 내어 말씀 전합니다.

사실 저는 교제 중인 여자친구가 있습니다. 이 글을 통해 처음으로 소개하고자 합니다. 이름은 황지선이며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이미 여러분들께서 아시는 분일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저의 일을 존중해 주고, 우리 가족을 위해주고, 저를 응원해 주시고 사랑해 주시는 팬분들을 너무나도 소중히 생각해주는 그분과 평생을 함께하고 싶다는 결심이 생겨, 오는 5월 29일 식을 올리고자 합니다.

새로운 출발을 앞두고 있지만, 유키스 훈으로서 멈칫한다거나 포기하지 않을 것임을 약속드리고 지금까지 받아온 사랑과 응원에 더욱더 보답해 나아가는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그리고 이 편지를 빌어 저의 결정을 응원해 주고 그 누구보다 행복을 기원해 준 우리 유키스 멤버들과 탱고뮤직 식구들에게도 다시 한번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변함없는 모습 보여드리는 유키스 훈이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