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준희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최준희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소속사 와이블룸이 배우 고 최진실 딸 최준희와 전속 계약을 해지했다.

6일 와이블룸은 "최근 최준희와 원만한 협의 끝에 전속계약을 해지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고 밝혔다.

이어 "다양한 재능을 가진 만큼 앞으로 꿈을 널리 펼쳐갈 최준희의 행보를 응원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와이블룸은 "최준희를 따뜻한 시선과 관심으로 지켜봐 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고 전했다.
다음은 와이블룸 공식 입장 전문안녕하세요. 와이블룸입니다.

당사는 최근 최준희와 원만한 협의 끝에 전속계약을 해지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다양한 재능을 가진 만큼 앞으로 꿈을 널리 펼쳐갈 최준희의 행보를 응원하겠습니다.

최준희를 따뜻한 시선과 관심으로 지켜봐 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