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곽정은 인스타그램
사진=곽정은 인스타그램


작가 곽정은이 악플러에 일침을 날렸다.

곽정은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늙고 병들고 죽는 것은 모든 사람이 겪는 것이고 저도 그 길로 향하고 있어요. 그것을 인정하고 수용한 사람은 늙어가고 허물어지는 자신의 몸을 혐오하지 않지요. 그래서 불행해지지 않을 수 있지요. 나의 늙음을 가지고 나를 조롱하는 당신은 이미 늙음을 혐오하고 있네요"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사실 당신이 정말 기억해야 할 건 내 과거의 젊음이 아닙니다. 그런 생각을 하는 당신의 뇌도, 당신의 뼈와 살도, 그런 말을 하는 당신의 입도 결국 모두 허물어져서 마지막 순간 땅으로 들어간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합니다. 지금 이 순간도 실시간으로 허물어지고 있는 중이에요. 그러니 늙음을 가지고 조롱하지 마십시오. 당신 스스로의 존재를 조롱하는 것이 됩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곽정은은 "기억해라 지금 이 순간 너도 허물어 지고 있어. 네가 너 스스로를 조롱하니 남도 조롱하게 되는 것"이라는 글을 올렸다.

해당 글은 곽정은의 유튜브에 달린 악플에 대한 답이었다. 곽정은이 공개한 바에 따르면 당시 누리꾼은 곽정은에 “당신에게 ‘참 예쁘셨는데 나이는 못 속이네요 ㅋㅋ40…’”이라는 댓글을 달았다.

곽정은은 신촌에 명상 스튜디오를 오픈, 명상 클래스를 운영 중이다. 그는 지속적으로 명상 공부에 힘쓰고 있는 곽정은은 박사과정 불교학과 명상학 전공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고정 출연 중인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에 외에도 다양한 방송 활동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