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 사진=성시경 인스타그램
성시경 / 사진=성시경 인스타그램


가수 성시경이 암표 판매상에 분노했다.

4일 성시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금연 쉽지 않네요. 하지만 약속했으니까 버텨내겠습니다. 세상엔 참 다양한 사람들이 있죠. 뭐 각자의 사정이 있겠죠. 그리 될 수밖에 없었던.
제 생각에 제일 한심하고 불쌍한 게 암표상인 것 같아요. 그 머리와 그 부지런함으로 공부하지... 금요일 공연 하겠습니다. 암표 사지 마셔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오는 28일 열리는 성시경 콘서트 좌석 예매 창이 담겨있다. 이날 성시경의 콘서트는 매진을 이뤘다.

한편, 성시경은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2022 성시경 콘서트-축가'를 연다.'를 성시경 콘서트는 이달 28일과 29일 이틀간 공연이 예정되어 있다.
사진=성시경 인스타그램
사진=성시경 인스타그램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