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유리 인스타그램


소녀시대 겸 배우 권유리가 하와이에서의 일상을 전했다.

30일 권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하와이에서 수영복을 입은 채 몸매를 드러내고 있는 유리의 모습이 담겼다. 수영복 위에 바지를 덧입은 유리는 버클을 풀어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등이 훤히 파인 수영복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사진=최수영 인스타그램
사진=최수영 인스타그램
앞서 소녀시대 멤버 수영이 배꼽까지 파인 클리비지룩을 소화해 화제를 모았다. 이를 본 유리는 "너 엠비티아이(MBTI)가 SEXY 였어?"라고 반응하기도 했다.

유리는 KT스튜디오지니 새 드라마 '굿잡'을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