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신기루 / 사진=텐아시아 DB
정주리 신기루 / 사진=텐아시아 DB


개그우먼 정주리가 동료 개그우먼 신기루와의 대화를 공개했다.

26일 정주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양상추, 토마토 빼달라 한 거 또 놓침. 집에서 따로 후추 추가와 한 입마다 마요 짜서 올려 먹는 거 놓침. 다음엔 절대 실수 안 하겠음. 그나저나 나 언니 계정 언제 신고했었지? 아마 음란? 노출? 부적절한 이미지? 때문에 했을 텐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신기루와 주고받은 메시지가 담겨있다. 또한 대화창에 이 계정을 신고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문구가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주리는 2015년 1살 연하의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 슬하에 아들 셋을 두고 있다. 최근에는 넷째 임신 소식을 알렸다.
사진=정주리 인스타그램
사진=정주리 인스타그램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