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효민 인스타그램
사진=효민 인스타그램


그룹 티아라의 멤버 효민이 오해를 해명했다.

효민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영어 교재를 사진 찍어 올리며 "이 문장은 교재 속 내용일 뿐 누구의 이야기도 아닙니다. 왜곡된 기사 자제해 주시기를 정중히 부탁드립니다. 저도 더 신중할게요. 모두 좋은 하루 되세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날 공개된 영어 교재에는 '그와 결혼한 바에는 차라리 죽을래요’(I’d rather die than marry him)라는 예문이 적혀있다.

효민은 앞서 영어 공부를 한 노트에 해당 문장을 적고 그 옆에 'ㅋㅋㅋ'을 적어 최근 결별한 황의조와 관련한 내용이 아니냐는 오해를 받은 바 있다.

효민은 현재 호주로 떠나 한 달 살기를 하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