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호날두, 메시보다 제친 사연...인스타 몸값 세계최고 "9억 6천만원"


방탄소년단 뷔의 인스타그램 계정이 호날두, 메시 등 글로벌 스타들을 누르고 세계 최고 몸값을 자랑했다.

소셜 미디어 오디터(Auditor) 업체 ‘Speakrj’에 따르면 22일 기준 뷔의 인스타그램 계정의 스폰서 포스트 추정 비용은 최고 77만 3천달러, 한화 약 9억 6천만원으로 평가되었다.

계정의 팔로워 수와 관련 활동을 기준으로 인플루언서 포스트의 비용을 책정하는 ‘인플루언서 통계’에서 뷔의 동영상 포스트는 9억 6천만원의 가치를 평가 받았다. 포스트 당 평균 ‘좋아요’는 1,290만개다.

9억 6천만원은 방탄소년단 멤버, 한국 셀럽 중에서도 가장 높은 금액이며 전세계적으로도 최고 금액에 해당한다.

마케팅 분석회사 'HypeAuditor(하이프오디터)'의 'top 1000 인스타그램 인플루언서' 랭킹 최상위권인 호날두(5억 6천만원), 카일리 제너(6억 3천만원), 셀레나 고메즈(2억 9천만원), 켄달 제너(4억 5천만원), 젠다야(6억 5천만원) 등의 글로벌스타들과 비교해도 뷔는 3억 이상 높은 가치를 평가 받고 있다.

‘역대 좋아요 톱 20’ 또는 ‘전세계 팔로워 랭킹 톱 20’에 오른 셀럽들로 비교대상을 넓혀도 뷔의 계정은 최고 금액을 자랑했으며, 뷔보다 높은 금액을 평가 받은 스타는 고인이 되어 더 이상 포스트를 생성할 수 없는 미국 래퍼 텐타시온이 유일했다.
방탄소년단 뷔, 호날두, 메시보다 제친 사연...인스타 몸값 세계최고 "9억 6천만원"
얼마 전 뷔가 올린 재즈바에서 혼자 맘보 댄스를 즐기는 동영상은 4시간만에 1000만, 13시간만에 2000만 조회수를 돌파하며 아시아 최단기간, 전세계에서는 역대 2위로 빠른 조회수를 기록했다. 1위인 호날두의 팔로워 수가 4억 3천만명으로 뷔의 10배가 넘는 것을 감안하면 뷔의 소셜 영향력과 화제성이 체감된다.

‘인스타그램 역대 좋아요 톱 20’에도 뷔는 아시아 셀럽으로는 유일하게 18위에 이름을 올렸다. 랭킹에 이름을 올린 인물들은 모두 팔로워 수가 1억에서 4억에 달하는 슈퍼 셀럽들이다.

뷔는 기네스 월드 레코드가 공신 인증한 ‘전세계에서 가장 빠른’ 100만 팔로워, 1000만 팔로워 기록의 주인공이며 2000만, 3000만, 4000만 팔로워까지 모두 세계 최단 기록을 수립했다.

글로벌 No.1 파급력과 인기를 갖춘 뷔는 ‘인스타그램 제왕’으로서 최고의 가치를 인정 받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