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도영 /사진제공=더블유 코리아
NCT 도영 /사진제공=더블유 코리아


그룹 엔시티(NCT) 도영이 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2일 매거진 더블유 코리아는 5월호 커버를 장식한 도영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도영은 자유로움 속 강인함을 콘셉트로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의 댄디한 룩을 소화했다.
NCT 도영 /사진제공=더블유 코리아
NCT 도영 /사진제공=더블유 코리아
도영은 이번 화보에서 금발 헤어에 대한 아이디어를 직접 내 새롭게 변신을 시도해 시선을 끈다. 그뿐만 아니라 체육관을 쉼 없이 가로질러 달리고, 매트 위에 점프를 연이어 하는 등 열정적으로 촬영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NCT라는 그룹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장 자주 하냐는 질문에 "자부심이라는 단어"라고 답했다.
NCT 도영 /사진제공=더블유 코리아
NCT 도영 /사진제공=더블유 코리아
이어 "NCT는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으면서 다양한 음악을 하고 그러면서도 뚜렷한 색깔을 유지하는 팀이라고 생각한다. 팀 자체에서 우러나는 색깔과 다양함, 그리고 멤버들 한 명 한 명을 떠올리면 자연스럽게 자부심이 든다"고 덧붙였다.
NCT 도영 /사진제공=더블유 코리아
NCT 도영 /사진제공=더블유 코리아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