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이유 인스타그램
사진=아이유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머리를 자른 근황을 전했다.

아이유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시원"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어깨까지 내려오는 머리를 한 채 셀카를 찍고 있는 아이유의 모습이 담겼다. 화장기 없는 청순한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아이유는 영화 '브로커'로 생애 첫 칸 입성을 이뤘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