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코피 난 모습으로 걱정을 자아냈다.

장영란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코피 터진(?) 묻은 아침"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장영란의 얼굴에는 코피가 묻어있다. 아침부터 무슨 일이 벌어진 건지 코 주변에 묻은 피는 깜짝 놀라게 한다. 별일 아니라는 듯 덤덤한 장영란의 표정은 궁금증을 자아낸다.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