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배우 이요원이 동안 외모를 자랑했다.

이요원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린마더스클럽 #오늘밤10시30분에만나요♡ #jtbcdrama ♥대학교 때 은표와 진하♥"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이요원은 촬영 중 차 안에서 대기하고 있는 모습이다. 후드 티셔츠와 머리띠를 착용한 그는 동안 외모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특히 43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

또한 이요원은 김규리와 함께 셀카를 찍고 있다. 두 사람은 현재 '그린마더스클럽'에 함께 출연 중이다.
/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한편 이요원은 2003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이요원의 첫째 딸은 20대다. 또한 이요원은 현재 방영 중인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에 출연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