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PDT' 라스베이거스 4일간의 대장정 성공...모든 순간 '지민이 지민했다'


방탄소년단 지민이 모든 순간 마법같은 무대로 전 세계 팬들을 열광케하며 4일간의 콘서트를 화려하게 빛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6일(현지시간)을 마지막으로 8일부터 이어진 4일간의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LAS VEGAS'(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라스베이거스)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방탄소년단의 퍼포먼스를 예술의 경지에 끌어올린 핵심 멤버이자 K팝을 대표하는 세계적 댄서인 지민은, 무대 첫 등장부터 시원하게 넘긴 헤어스타일로 변신한 섹시한 모습으로 뜨거운 환호를 받으며 'ON', '불타오르네', '쩔어', 'DNA', 'Black Swan', '피 땀 눈물', 'FAKE LOVE', '작은 것들을 위한 시', 'Dynamite', 'IDOL' 등의 무대에서 화려한 군무를 주도하고 얼리전트 스타디움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이번 'PDT' 투어에서는 멤버들의 개인곡이나 유닛곡 없이('STAY' 제외) 단체곡으로만 구성되어 있어 조금더 자유분방한 무대를 선보인 만큼 지민은 다양한 장르를 총 망라한 뛰어난 춤 스킬과 누구도 흉내낼 수 없는 자신만의 유니크한 프리스타일 댄스로 몰입감을 한층 높이며 단연 돋보이는 활약을 펼쳤다.

특히 지민은 16일 공연 도중 발레의 '바튜'(Battu) 동작을 수차례 선보여 놀라움과 감탄을 자아내며 환호를 이끌었다.

바튜(Battu)는 '두 다리를 서로 맞부딪친다'라는 의미로 발레에서 점프 등을 할 때 공중에서 다리를 한번 더 부딪쳐 모으는 동작이며, 공중에서 빠르게 다리를 모으는 힘과 민첩성이 요구되는 만큼 지민의 폭넓은 춤 영역과 전문가적 수준에 전 세계 팬들의 엄청난 찬사가 쏟아졌다.
방탄소년단 지민, 'PDT' 라스베이거스 4일간의 대장정 성공...모든 순간 '지민이 지민했다'
춤 만큼이나 보컬에서도 팀내 중추 역할을 하고 있는 지민은 전매특허 초고음 뿐만 아니라 중저음부터 가성과 진성, 흉성과 두성을 넘나드는 독보적 스킬의 라이브 실력에 가요계 '희귀템'이라 불리는 아름다운 보이스까지 더해 그리스 신화 속 '세이렌'처럼 팬들의 귀와 마음을 완전히 매혹시키는 치명적 매력으로 현장을 압도했다.

팬들과의 교감을 중요시 여기며 이를 몸소 보여온 지민은 이번 공연에서도 무대 이끝에서 저끝까지 종횡무진하며 사랑해요, 손키스와 큰절 등으로 팬사랑을 전했으며, 매 공연에서 함께 해온 백댄서에게도 다정한 허그와 함께 각별한 감사의 인사를 전해 감동을 안겼다.

공연 후 팬들은 잊지못할 4일간의 환상적인 무대를 펼친 지민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 키워드 'THANK YOU JIMIN'과 더불어 'PARK JIMIN' 'JIMINS' 'Jiminie' 'WE LOVE YOU JIMIN' 등이 전세계 트위터상에 트렌딩 되었으며, 'JIMIN JIMIN'으로 단독 143만 이상 폭발적 언급량을 보이며 화제를 모았다.

또한 콘서트 무대가 펼쳐진 미국 구글 검색의 모든 카테고리에서 'Jimin' 'bts jimin' 'park jimin' 'jimin tattoo' 등의 키워드로 시간의 흐름에 따른 관심도가 100%에 도달해 '역시 지민이 지민했다'라는 평가와 함께 콘서트를 빛낸 주역으로서 현지에서의 뜨거운 반응을 실감케하며 모든 공연을 성공으로 이끌며 화려하게 마무리 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