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 한지혜, '홈카페→키즈카페' 점점 변해가는 스윗홈…"딸, 뽀뽀 안 해줘" [TEN★]


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배우 한지혜가 딸과 함께하는 일상의 순간을 공개했다.

한지혜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윤스리 니 옷 아니야~ 벗어주세요"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한지혜는 딸을 안고 있다. 똘망똘망 귀여운 딸 아이의 모습에 미소를 숨기지 못한다. 아이가 있는 집답게 거실에는 아기용품과 장난감들이 가득하다.

한 네티즌이 한지혜 모녀의 투샷에 예쁘다고 칭찬하자 한지혜는 "할모니가 계셔서 투샷 사진이 많네요"라고 답했다. 또 다른 네티즌이 "엄마한테 뭐라고 속삭이던가요?"라고 농담하자 한지혜는 "뽀뽀해달라고 하는데 잘 안해줘요"라고 답글을 달았다.

한지혜는 6살 연상의 검사와 2010년 결혼했으며, 지난해 6월 딸 윤슬 양을 낳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