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라 인스타그램
전미라 인스타그램


전 테니스 선수이자 가수 윤종신의 아내 전미라가 놀라운 비율을 과시했다.

전미라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애들때문에 그렇게 무서워 하는 물에도 들어가보고 참 용기 냈었네...어느 여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전미라는 강가에서 타이트한 운동복 상의에 짧은 반바지를 입고 카메라 앞에 섰다. 173m 전미라는 압도적인 각선미와 비율로 감탄을 자아냈다.

전미라는 2006년 윤종신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