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꿈속 프린스가 현실로...최고의 화이트데이 선물


방탄소년단 지민이 리얼 프린스 비주얼의 사진으로 팬들에게 최고의 화이트데이 선물을 선사했다.

지민은 비현실적 프린스를 연상시키는 환상적 비주얼로 팬들을 열광시켰다.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서울(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SEOUL) 무대 의상중 하나인 화이트 자켓과 스카이 블루 셔츠를 착용한 지민은 무대를 준비하는 순간이 포착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굴욕없는 미모로 뽐냈다.
방탄소년단 지민, 꿈속 프린스가 현실로...최고의 화이트데이 선물
짙은 흑발과 대비되는 지민의 투명하고 흰 피부가 더욱 돋보였으며, 도톰한 입술라인과 지민만의 날렵한 얼굴라인, 무심한 듯 시크한 지민의 눈빛은 화려한 비주얼을 퍼펙트하게 완성시키며 어둠속에서도 빛나는 치명적 매력과 신비로운 아우라로 화이트 데이의 밤을 뜨겁게 물들였다.

이에 팬들은 ‘최고의 화이트 데이 선물이야’, ‘순간 포착에도 흔들리지 않는 미모좀봐’, ‘인스타그램에 적응한 것 같아 귀여워’, ‘고전 영화속 왕자님 같은 고혹적 분위기 대박’, '무대전 냉미남 재질 너무 멋있어', ‘심장떨려서 잠은 다 잤네’ 등 팬들의 사랑고백으로 SNS를 뜨겁게 달궜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